어반자카파, 오늘(29일) 명동서 게릴라 콘서트 ‘음원 1위 공약’

0
201605291113459587.jpg원본이미지 보기

어반자카파가 게릴라 콘서트를 한다. © News1star/ 메이크어스 엔터테인먼트

(서울=뉴스1스타) 명희숙 기자 = 어반자카파가 게릴라 콘서트를 개최한다.

그룹 어반자카파가 지난 27일 자정 미니앨범 ‘스틸(Still)’을 공개하며 음악팬들 곁으로 돌아왔다. 신곡 ‘널 사랑하지 않아’는 8곳 음원차트에서 모두 1위를 차지했다. 어반자카파는 팬들과의 공약을 지키기 위해 게릴라 콘서트에 나선다.

이번 공약 게릴라 콘서트는 서울 중구 명동역 근처에서 오후를 기준으로 명동역 부근에서 어반자카파가 깜짝 게릴라 콘서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타이틀 곡이 1위를 차지, 신뢰의 아이콘으로 급부상한 어반자카파의 무대 예고에 네티즌들의 반응은 뜨겁다. 감성과 감동이 가득한 그들의 무대는 게릴라 콘서트에 참여한 관객들에게 감동을 선사한다.

어반자카파는 "공약을 떠나서 약속은 지키기 위해 존재하는 것. 팬들과의 약속을 꼭 지킬 것이다"라며 "깜짝 무대를 만들면서 만나게 될 여러 팬들과의 조우가 기대된다. 많은 성원 바란다"고 전했다.

어반자카파가 현 소속사인 메이크어스 엔터테인먼트로 이적한 후, 처음 발표하는 이번 미니앨범 ‘스틸(Still)’은 지극히 어반자카파다운 트랙들로 가득 채워졌다. 특히 세 명의 멤버가 작사, 작곡에 참여해 각각 자신의 곡을 작업한 후 앨범 컬러에 맞춰 수록곡을 결정하는 기존에 앨범을 만들던 방식을 사용해 이번 앨범을 완성했다. 데뷔 8년차 새로운 둥지에서 새 앨범을 선보이는 만큼 조금씩 자신들만의 음악을 내어 보이기 위해 어느 때보다 많은 심혈을 기울였다는 후문이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