왁스, 전국투어 ‘봄愛’ 굿 스타트…대전·대구·부산 ‘기대↑’

0
201605300849438136.jpg원본이미지 보기

왁스가 전국투어 콘서트 ‘봄愛’의 서울 공연을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 News1star / 스타라인엔터테인먼트

(서울=뉴스1스타) 김나희 기자 = 가수 왁스가 전국투어 콘서트 ‘봄愛’의 화려한 스타트를 끊었다.

왁스는 지난 28일 대학로 유니플렉스에서 전국투어 콘서트 ‘봄愛’의 시작인 서울 공연을 개최하고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왁스는 ‘황혼의 문턱’으로 공연의 포문을 열었다. 이어 왁스는 "날씨는 조금 초여름 같지만 ‘봄’하면 느껴지는 설렘과 또 ‘봄’에는 많은 분들이 사랑을 나누니까 사랑 애(愛) 자를 써서 ‘봄愛’라는 이름을 지어봤다"며 공연 이름이 지어진 배경을 밝혔다.

왁스는 인기 곡인 ‘오빠’, ‘머니’, ‘내게 남은 사랑을 다 줄께’ 등을 열창하며 관객들의 열띤 호응을 이끌어냈다. 또 이전에는 선보인 적 없던 ‘몽당연필’ 무대를 선보이며 박수갈채를 받았다.

공연은 전부 밴드 라이브로 이루어져 왁스의 짙은 감성과 파워풀한 보컬을 제대로 느낄 수 있는 무대로 꾸며졌다. 공연 내내 전광판에는 꽃잎이 흩날리는 영상이 흘러나와 공연 이름인 ‘봄愛’에 걸맞은 분위기를 한껏 느낄 수 있게 했다.

왁스는 공연을 마무리하며 "다음 달에는 신곡을 발표할 예정이다. 작년 1인 기획사로 활동했을 때는 많은 분들이 잘 모르시더라"라며 "지금 소속사와 함께 티가 나게 많이 활동할 예정이니 많이 기대해달라"라고 당부했다.

한편 왁스의 전국투어 콘서트 ‘봄愛’는 서울 공연을 시작으로 오는 6월 4일 대전, 6월 11일 부산, 6월 25일 대구에서 펼쳐진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