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서인영 “타이틀 ’리버스‘, 나 자신 내려놓고 실제 모습 보여줄 것”

0

     

201506091600585286.jpg

가수 서인영이 미니 앨범 타이틀을 ‘리버스(Re birth)’라고 지은 이유를 밝혔다.

9일 오후 서울 강남구 신사동 압구정 예홀에서 서인영의 5번째 미니앨범 ‘리버스’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서인영은 “‘리버스’는 다시 태어난다는 뜻이다. 서른 살을 맞이해서 성숙한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차례차례 그 과정을 밟고 있었다. 이번에 그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 것이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그는 “그동안은 약한 모습을 보여주기 싫었다. 평소에 섹시함이 몸에 배어 있고, 신상녀, 센 여자 느낌이 강하다는 것을 알고 있다. 하지만 지금은 나 자신을 내려놨기 때문에 실제 모습과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서인영의 타이틀곡 ‘거짓말’은 프로듀서 귓방망이의 곡으로, 레트로 힙합에 스윙리듬을 가미한 멜로디가 이국적인 느낌을 주는 노래다. 특히 입만 열면 거짓말뿐인 남자에게 떠나라는 내용이 인상적이며, 그룹 트로이의 칸토가 피처링 참여해 시너지 효과를 냈다. 앨범 ‘리버스’에는 타이틀곡 ‘거짓말’ 이외에도 ‘엉망이야’, ‘영화찍지마’, ‘온앤온(on & on)’ 등 총 4곡이 수록됐다.

한편 서인영은 9일 SBS MTV 음악프로그램 ‘더쇼’를 통해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할 예정이다.

/fn스타
fnstar@fnnews.com 이주희 기자 사진 김현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