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진, ‘케이콘 2016 재팬’ 참가 확정 ‘열도 달군다’

0
201603111045585636.jpg원본이미지 보기

신화 전진이 ‘케이콘 2016 재팬’ 무대에 오른다. © News1star / 데이드림엔터테인먼트

(서울=뉴스1스타) 권수빈 기자 = 신화의 전진이 다시금 일본 열도를 뜨겁게 달군다.

전진은 오는 4월 9~10일 양일간 일본 마쿠하리 메세(Makuhari Messe)에서 열리는 K컬처 페스티벌 ‘케이콘 2016 재팬(KCON 2016 JAPAN)’에 출연을 확정했다.

전진은 지난해 9월 7년 만에 두 번째 솔로 미니앨범 ‘리얼(#REAL#)’로 컴백해 중국, 대만 등지에서 아시아 투어를 성황리에 마치고 지난 2월 서울에서 앙코르 피날레 콘서트까지 성료했다. 이번 ‘케이콘 재팬’ 무대에서 다시 한 번 화려한 퍼포먼스와 음악으로 일본 팬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이에 앞서 전진은 오는 4월3일 도쿄 시나가와 인터시티홀에서 팬미팅을 개최하고 가까이에서 팬들을 먼저 만날 계획이다.

전진이 출연을 확정한 ‘케이콘 재팬’은 올해 5년째를 맞이한 K팝, K드라마, K뷰티, K푸드 등 한국의 다양한 문화를 경험할 수 있는 컨벤션형 페스티벌이다. 한승연과 초신성 윤학이 스페셜 MC를 맡았으며 인피니트 김성규, 데이식스, 러블리즈, 몬스타엑스, 블락비, AOA, 위너, 2PM 등이 출연한다.

전진은 4월10일 공연에서 2PM, 블락비, 트와이스, 보이프렌드, 데이식스 등의 후배 K팝 가수들과 함께 무대에 오른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