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윤형빈, 김구라에 돌직구 날려… “내 이름 입에 담지마”

0
201506150800046108.jpg

‘복면가왕’ 윤형빈

‘복면가왕’ 윤형빈이 김구라에게 돌직구를 날려 이목을 끈다.

14일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에서는 바람과 함께로 출연한 윤형빈이 김구라와 시종일관 티격태격하는 모습을 보여 폭소를 자아냈다.

이날 윤형빈의 정체가 알려지기 전 연예인판정단 김구라는 그의 정체를 추측하며 "미안한 이야기지만 동료들 사이에서는 노래를 잘했을 것이다. 하지만 오늘 거장을 만나면서 철저하게 만신창이가 됐다"고 평가해 눈길을 끌었다.

이에 윤형빈은 김구라를 향해 "이렇게 쓰레기 같은 발언을 할 수 있느냐"고 반박해 시선을 모았다.

이어 윤형빈의 정체가 공개됐고, 그는 김구라에게 "두 번 다시 내 이름을 입에 담지 말아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