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락비 측 “피오 MV 촬영 중 실신직전.. 강행군”

0
201603281105275743.jpg원본이미지 보기

블락비가 신곡 ‘몇 년 후에’를 공개했다. © News1star/ 세븐시즌스

(서울=뉴스1스타) 명희숙 기자 = 블락비 피오가 완성도 높은 뮤직비디오 탄생을 위해 강행군을 했다.

28일 블락비 소속사에 따르면 피오는 신곡 ‘몇 년 후에’ 뮤직비디오를 촬영하던 중 사랑으로 부터 배신당한 감정을 최고조로 끌어올리는 신을 촬영하다 실신직전까지 가는 상황이 발생했다. 피오는 "멤버들이 고생한 만큼 좋은 결과가 있어서 뿌듯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신곡 ‘몇 년 후에’ 뮤직비디오는 멤버 각각이 소유하고 있는 감성을 최대한 끌어올린 곡으로 이별을 맞이한 순간부터 혼자임을 서서히 깨달아가는 현재, 조심스레 예측되는 미래까지 시간이 경과함에 따라 조금씩 변하고 있는 감정을 뚜렷한 기승전결로 표현한다. 또한 곡 특성상 뮤직비디오 안에 감성적인 표현을 묻어내기 위하여 쉼없이 이틀 동안 강행군을 펼쳤다.

한편 블락비의 신곡 ‘몇 년 후에’는 9시 기준 각종 음원사이트 1위를 석권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