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나의 신부 이시영, ‘형사물 부담’에도 출연 결정하게된 이유 밝혀 ‘눈길’

0
201506152151034684.jpg

아름다운 나의 신부 이시영




배우 이시영이 ‘아름다운 나의 신부’ 속 차윤미 역을 맡게된 계기를 밝혀 눈길을 끌었다.



15일 OCN 주말드라마 ‘아름다운 나의 신부'(극본 유성열, 연출 김철규)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현장에는 김철규 PD를 비롯해 배우 김무열, 이시영, 고성희, 류승수, 박해준 등이 자리했다.



이시영은 이날 현장에서 "형사물에 대한 부담이 크고 어렵다는 건 잘 안다. 피하려 했었는데 드라마에 녹아있는 감성적인 이야기가 아름답고 재미있어서 어려운 역할임에도 욕심냈다"며 "차윤미 역할이 시청자들을 대변하는 입장이기에 더욱 어려운 부분이 많았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개인적으로 녹음기를 가지고 다니는데, 다시 들으면서 들어보고 처지는 부분은 없는지, 발음 등이 안 좋은 부분은 없는지 신경 쓰고 있다."고 말하며 연기에 대한 열정을 내비치기도 했다.


아름다운 나의 신부 이시영의 발언에 대해 네티즌들은 "아름다운 나의 신부 이시영, 대박이네","아름다운 나의 신부 이시영, 열정퀸","아름다운 나의 신부 이시영, 기대된다","아름다운 나의 신부 이시영, 빨리 보고싶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