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BW 트레이닝 받은 中 연습생, 음악 시상식 통해 첫 무대

0
201604270835257496.jpg원본이미지 보기

RBW의 OEM 방식 인큐베이팅 시스템으로 탄생한 중국 인위에타이 연습생들이 공개석상에서 첫 무대를 가졌다. © News1star / RBW

(서울=뉴스1스타) 이경남 기자 = 마마무 소속사 RBW(대표 김진우, 김도훈)의 OEM 방식 인큐베이팅 시스템으로 탄생한 중국 인위에타이 연습생들이 공개석상에서 첫 무대를 가졌다.

인위에타이 연습생들은 지난 11일 중국 베이징 우커송체육관에서 개최된 중국 최대 음악 시상식 ‘인위에타이 V차트 어워즈’ 무대에 올랐다.

연습생들은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2월까지 RBW의 OEM 방식 아티스트 인큐베이팅 시스템(RBW Artist Incubating System, RAISe)을 통해 데뷔를 준비한 예비 아티스트로 현재 Friday와 Stage남단이라는 그룹으로 올 하순 정식 데뷔를 앞두고 있다.

이들은 이날 무대를 통해 그동안 한국과 중국에서 진행된 트레이닝으로 다져진 실력을 발휘, 강력한 인상을 남기며 향후 행보에 관심을 모았다.

한편 RBW는 중국 인위에타이 연습생 이외에도 중국(SEVEN SENSE, LYN,S.I.N.G 등), 베트남 (Tung Lee, LIME), 인도네시아(S4,SOS) 등 다수의 해외 아티스트들도 OEM방식 인큐베이팅 시스템으로 탄생시킨 바 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