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치열, 中서 ‘시청률 복덩이’로 불리는 사나이

0
201604170945487780.jpg원본이미지 보기

중국 내 ‘황쯔리에 신드롬’을 일으키며 성공신화를 황치열이 3개월간 일궈낸 성과를 짚어봤다. © News1star / 후난위성TV

(서울=뉴스1스타) 이경남 기자 = 가수 황치열의 위상이 달라졌다. 난위성TV ‘나는 가수다 시즌4(我是歌手4)’ 출연 직후부터 중국 내 ‘황쯔리에 신드롬’을 일으키며 성공신화를 황치열이 3개월간 일궈낸 성과를 짚어봤다.

먼저 황치열은 중국판 ‘나가수4’ 첫 회부터 등장해 유일한 외국인 가수이자 한국 가수로서 2위라는 우수한 성적을 거두며 대륙 진출에 청신호를 켰다. 이후 3개월간 한 번의 탈락 없이 꾸준히 상위권을 유지하며 종합 순위 1위로 가왕전까지 진출했다. 이는 중국판 ‘나는 가수다’ 역대 외국인 출연진 가운데 최고의 성적이다.

둘째, 황치열은 ‘나가수4’의 인기로 발판으로 황치열은 중국 대표 예능프로그램 ‘천천향상’, ‘쾌락대본영’에 출연하며 명실상부 한류스타로서의 입지를 다졌다. 이후에도 러브콜이 쇄도했다. 중국 최대 명절 춘절 특집쇼 ‘2016 소년의 밤 춘완’과 정월대보름 특집쇼 ‘원소희락회(元宵喜樂會)’에 잇따라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셋째, 중국 최대 SNS 웨이보 팔로워가 500만을 육박했다. 웨이보는 중화권 팬들의 인기를 가늠할 수 있는 척도로 황치열은 3개월 만에 500만 팔로워를 육박하는 기염을 토했다. 이는 현재 중국 내에서 큰 사랑을 받고 있는 한류스타들보다 빠른 추세로 그야말로 ‘황쯔리에(黃致列) 신드롬’을 입증하는 대목이다.

넷째, 황치열은 중국 유명 시상식에서도 두각을 나타냈다. ‘2016 쿠 뮤직 아시아 어워즈(KUMUSIC ASIAN AWARDS)’에서 ‘실력파 가수상’을 수상한데 이어 ‘LeTV 어워즈’에서는 ‘인기 가수상’을 수상하는 등 중국 진출 3개월 만에 2개의 트로피를 품에 안았다.

마지막으로 황치열은 중국에서 ‘시청률 복덩이’로 통한다. 황치열이 등장하는 무대마다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며 시청률의 사나이로 떠올랐다. ‘나는 가수다’는 물론, 황치열이 출연하는 예능 프로그램도 높은 시청률을 달성하며 화제를 모았다.

이외에도 황치열은 한류스타의 잣대라 평가받는 국내 최대 면세점 광고 모델로 발탁됐으며 한중 문화 메신저 역할을 하는 ‘한중 문화 홍보대사’에 위촉되며 새로운 한류스타로서의 입지를 견고히 다졌다.

‘나는 가수다’를 통해 가창력은 물론 화려한 댄스실력, 출중한 외모 등 3박자를 두루 갖춘 실력파 가수로 인정받은 황치열. 국내를 넘어 대륙의 마음까지 사로잡은 그의 다음 행보가 기대되는 이유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