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전소미와 여전히 자주 연락, 응원한다”

0
201604251447014686.jpg원본이미지 보기

트와이스 정연이 25일 오후 서울 광장동 예스24무브홀에서 열린 두 번째 미니 앨범 ‘페이지 투'(PAGE TWO) 쇼케이를 열고 사랑스러운 공연을 펼치고 있다. © News1star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스타) 권수빈 기자 = 트와이스가 전소미와 여전히 친하게 지내고 있다고 밝혔다.

트와이스 멤버 채영은 25일 오후 2시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 악스코리아에서 열린 두 번째 미니앨범 ‘페이지 투(PAGE TWO)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I.O.I로 데뷔하는 전소미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

트와이스 멤버들은 데뷔 전 서바이벌 프로그램 ‘식스틴’을 통해 선발됐다. 서바이벌에 참여한 연습생 중에는 ‘프로듀스101’에서 1위를 한 전소미도 있었다.

채영은 "소미가 멤버들과 다 함께 ‘식스틴’을 했고 워낙 친하다. (‘프로듀스101’에서) 1위를 해서 데뷔를 한다고 할 때 다 같이 기뻐하고 축하해줬다"며 "SNS 통해서도 응원했다. 여전히 연락도 많이 하고 응원한다. 맨날 보자고 한다"고 말했다.

정연은 이어 "’식스틴’ 방송 이후 소미를 못 만났다. 이번에 방송 시기가 겹쳐서 방송국에서 보자고 연락도 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트와이스의 타이틀곡 ‘치어 업'(CHEER UP)은 힙합, 트로피컬 하우스, 드럼&베이스 장르를 믹스한 컬러팝(Color Pop) 댄스곡이다. 신나는 사운드에 한층 감각적이고 청량한 느낌을 더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