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12개 엔터社, 6개 도시 연합 공개 오디션 개최

0
(서울=뉴스1스타) 이경남 기자 = 국내 12개의 엔터테인먼트사 모여 스타 발굴에 나선다. .

지난 16일 광주에서 시작된 ‘2016 인트로 공개 오디션’은 전주, 대전, 대구, 부산, 서울까지 차례로 진행된다.

‘2016 인트로 공개 오디션’은 내가네트워크(라붐, 루나플라이), 드림티 엔터테인먼트(MC몽, 걸스데이, MAP6), C9엔터테인먼트(윤하, 정준영, 치타, 주니엘), CS엔터테인먼트(레이디제인, 짜리몽땅), 안녕뮤직(송하예), 야마앤핫칙스 엔터테인먼트, M&H 엔터테인먼트 (김청하, 오서정), MBK엔터테인먼트(티아라, 파이브돌스, 다이아, 스피드, 샤넌, 김다니), 이수이엔엠(황석정, 최웅), 우분트 엔터테인먼트(포스트맨), 일광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김범수, 레이디스코드, 아이비), JG엔터테인먼트(숙희, 박동빈)가 주관하고 토탈 오디션 솔루션 업체인 인트로 캐스팅이 주최한다.

오는 23일 전주, 4월30일 대전, 5월22일 대구, 5월28일 부산, 6월4일 서울까지 전국 6개 도시에서 진행되는 ‘2016 인트로 공개 오디션’은 국적과 나이제한 없이 남녀노소 누구나 참가 가능하다.

인트로 캐스팅은 "오디션 기회가 많지 않은 지역의 친구들에게 많은 기회를 제공하고 싶어 기획하게 됐다. 실력과 끼가 넘치는 친구들이 이번 오디션을 통해 소속사가 만날 수 있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2016 인트로 공개 오디션’ 지원 방법 등 자세한 사항은 ‘인트로 캐스팅’ 공식 페이스북 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