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리, 예능 아닌 음악으로 中 대륙 삼켰다

0
201605150946553450.jpg원본이미지 보기

개리가 중국어 앨범을 발매했다. © News1star DB

201605150946560445.jpg원본이미지 보기

개리의 중국 음원이 좋은 성적을 거뒀다. © News1star / 리쌍컴퍼니

(서울=뉴스1스타) 김나희 기자 = 래퍼 개리가 예능이 아닌 뮤지션으로 중국 대륙을 사로잡았다.

지난 12일 공개된 개리의 첫 중국어 앨범 ‘메이꽌시’는 발매 한 시간만에 유료 다운로드수 1만 건을 돌파해 그의 중국 인기를 실감케 했다. 이후 ‘메이꽌시’는 익일 정오 QQ MUSIC의 디지털 앨범 당일 베스트셀러 차트에서 1위, 14일 현재 제19주 주간차트 1위를 차지했다.

‘메이꽌시’는 개리가 중국 공연을 다니며 많은 팬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하고자 만든 노래다. 발매 하루 만에 QQ music의 디지털 앨범 주간차트에서 1위를 등극하며 중국어 래퍼로서 성공적인 첫 발을 내디딘 셈이다.

또한 ‘메이꽌시’의 뮤직비디오는 바이두(百度)와 인위에타이(音悦台)가 제공하는 인위에타이 비디오차트(音悦V榜·百度热度: 바이두와 인위에타이에서 뮤직비디오 재생수를 합산하여 인기 순위를 매기는 랭킹 차트)에서 현재 5위를 차지했다.

여기에 14일 중국 최대 SNS인 웨이보에서 실시간 인기 검색어 1위에 오르며 앞으로 중국어 래퍼로서 활동할 개리의 행보에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