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년공화국 원준 “자작곡 만드는데 15분 걸려”

0
201603301459099999.jpg원본이미지 보기

그룹 소년공화국이 원준이 30일 오후 2시 서울 마포구 서교동 예스 24MUV홀에서 세 번째 미니앨범 ‘비레볼루션'(BR:evolution) 쇼케이스를 열고 자작곡 ‘널 위했던 노래’에 대해 설명했다. / 유니버셜뮤직

(서울=뉴스1스타) 김나희 기자 = 그룹 소년공화국 원준이 자작곡을 만든 에피소드를 설명했다.

원준은 30일 오후 2시 서울 마포구 서교동 예스24 무브홀에서 열린 세 번째 미니앨범 ‘비레볼루션'(BR:evolution) 쇼케이스에서 "가사를 쓰려고 했는데 너무 안 떠오르더라. 그래서 샘스미스의 우울한 노래를 들었고 그 기분에 흥얼거리며 완성한 노래가 ‘널 위했던 노래’다"라고 설명했다.

원준은 이어 "혹시 곡을 만드는데 어느 정도의 시간이 걸렸나"라고 묻는 질문에 "멜로디를 다 만드는데 15분에서 20분 정도 걸렸다"고 답해 놀라움을 안겼다.

소년공화국은 이번 앨범을 통해 기존 아이돌과는 다른 기괴하고 독특한 콘셉트를 선보인다. 멤버들은 앨범명 ‘비레볼루션’에서 볼 수 있듯 이번 앨범을 통해 한층 더 진화(Evolution)하고 혁신적인(Revolution) 모습을 보여주겠다는 각오다.

원준의 두 번째 자작곡 ‘널 위했던 노래’는 시간이 흘러도 여전히 보고 싶은 너에게 바치는 노래다. 피아노와 첼로, 목소리만으로 슬픈 감정을 표현하며 한층 더 성숙한 모습을 보여준다.

소년공화국은 이날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오는 31일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첫 무대를 꾸민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