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컵 예선, 한국 웃고 일본 울고 ‘극과 극’ 결과…일본반응 보니

0
201506171318087231.jpg

월드컵 예선 한국 미얀마, 일본 싱가포르

월드컵 예선에서 한국은 미얀마를 격파, 일본은 싱가포르와 무승부를 기록했다.

16일(이하 한국시간) 오후 9시 태국 방콕 라자망갈라 국립경기장에서는 2018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첫 경기가 열렸다. 이날 한국은 1골 1도움을 기록한 손흥민의 활약에 힘입어 미얀마를 2-0으로 물리쳤다.

손흥민은 이재성의 골로 1-0으로 앞선 후반 21분 프리킥 기회를 얻어 두 번째 골을 만들어냈다.

손흥민 골은 마치 호날두를 연상시키는 환상적인 궤적으로 무회전 프리킥 골을 성공시켜 눈길을 끌었다.

손흥민은 또한 프리킥 골을 터트린 후 두 팔을 벌린 채 고개를 끄덕거리며 자신만만한 표정을 짓기도 했다. 또 손흥민은 두 손을 위아래로 흔들며 관객의 함성도 이끌어내 눈길을 끌었다.

손흥민은 이날 미얀마와의 예선 경기에서 1골 1도움을 기록했다. 손흥민은 전반 11분 김창수의 크로스가 골키퍼의 손에 맞고 나오자 논스톱 슈팅으로 연결해 골이나 마찬가지인 상황을 연출했다.

한편, 일본은 약체 싱가포르와 졸전 끝에 0-0 무승부를 거두었다.

일본 축구대표팀은 16일(이하 한국시각) 일본 사이타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FIFA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E조 1차전 싱가포르와 경기에서 득점 없이 0-0 무승부를 거뒀다.

일본 산케이 스포츠는 “지지는 않았지만 슈팅을 퍼부 계속하면서 이길 수 없었던 경기는 아시안 컵에서 탈락한 올해 1월 UAE 전을 연상시킨다”고 전했다.

한편, 경기 후 공식 기자회견에서 할릴호지치 일본 대표팀 감독은 “이런 상황을 지켜본 것은 난생 처음”이라며 싱가포르 전 무승부에 당혹스러워했다.

월드컵 예선 한국 미얀마, 일본 싱가포르 경기 결과에 네티즌들은 "월드컵 예선 한국 미얀마, 일본 싱가포르, 일본 충격받았겠다" "월드컵 예선 한국 미얀마, 일본 싱가포르, 일본 탈락하나" "월드컵 예선 한국 미얀마, 일본 싱가포르, 우리나라 무난히 예선 통과할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news@fnnews.com 온라인뉴스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