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컬러풀하게 빛나는 비타민 소녀들(종합)

0
201604251449423017.jpg원본이미지 보기

트와이스 다현, 나연, 쯔위, 모모, 정연(왼쪽부터)이 25일 오후 서울 광장동 예스24무브홀에서 열린 두 번째 미니 앨범 ‘페이지 투'(PAGE TWO) 쇼케이를 열고 에너지 넘치는 공연을 펼치고 있다. © News1star 권현진 기자

201604251449436415.jpg원본이미지 보기

트와이스 정연, 미나, 쯔위, 나연(왼쪽부터)이 25일 오후 서울 광장동 예스24무브홀에서 열린 두 번째 미니 앨범 ‘페이지 투'(PAGE TWO) 쇼케이를 열고 신곡을 열창하며 깜찍한 공연을 펼치고 있다. © News1star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스타) 권수빈 기자 = 트와이스가 컬러풀한 매력으로 대중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트와이스는 25일 오후 2시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 악스코리아에서 두 번째 미니앨범 ‘페이지 투(PAGE TWO)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고 타이틀곡 ‘치어 업'(CHEER UP)과 리메이크곡 ‘소중한 사랑’ 무대를 선보였다.

6개월 만에 컴백한 것에 대해 나연은 "’우아하게’로 데뷔한 이후 6개월 만에 대중 앞에 서게 됐다. 긴장되기도 하고 설렌다. 6개월동안 열심히 준비했으니 예쁘게 봐줬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날 밤 공개된 트와이스의 타이틀곡 ‘치어 업’은 각종 음원 사이트에서 1위에 올랐다. 지효는 "1위를 할 거라 생각 못했는데 많은 사랑을 주셔서 감사하다. 대중과 팬들에게 보답하는 마음으로 더 열심히 해야겠다 생각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정연은 "건강하고 발랄한 모습이 먹힌 것 같다. 트와이스의 컬러팝 음악을 대중이 좋아하는 것 같다"고 자평하며 감사를 표했다.

트와이스는 이번에 치어리더 콘셉트를 바탕으로 발랄하고 상큼한 매력으로 중무장해 나왔다. 앞서 치어리더 콘셉트를 했던 선배들이 있지만 트와이스는 트와이스만의 매력으로 다른 모습을 보여주겠다고 했다. 이번 콘셉트 포인트에 대해 정연은 "더 건강해지고 발랄해졌다. 트와이스의 콘셉트는 트와이스인 것 같다"며 "대중이 봤을 때 즐거워보이고 행복해보이고 비타민 같은 존재가 되고 싶다"고 설명했다.

그 말대로 트와이스는 ‘우아하게’에서 보여준 활기차고 상큼한 매력을 더욱 업그레이드해 돌아왔다. 나연은 "’우아하게’에서 받은 사랑에 보답하려면 멋진 무대를 보여줘야 할 것 같다. 이번 활동에서는 팬들과 함께 하는 시간도 갖고 다양한 무대를 보여드리는 게 목표다"며 "정말 비타민 같은 존재가 되는 게 목표라 그렇게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하며 다부진 각오를 드러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