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라임씬2’ 표창원, 쫄깃한 압박수사 “1차 범인은…”

0

          

201506181011396220.jpg

크라임씬 표창원

‘크라임씬2’ 표창원이 출연해 놀라운 추리력을 선보였다.

지난 17일 방송된 JTBC ‘크라임씬2’에서는 표창원, 장진, 박지윤, 장동민, 홍진호, 하니가 출연해 ‘크라임씬 PD 살인사건’의 추리를 선보였다.

이날 방송에서 표창원은 탐정으로 등장했고 출연진들은 모두 용의자로 의심을 받았으며 함께 살인사건 진범을 추리해나갔다.

브리핑 전 표창원은 “지금 상황에서는 피해자를 마지막으로 만나 냉정한 공격을 했을 것으로 예상되는 하니가 가장 의심스럽다”며 1차 범인으로 하니를 지목해 눈길을 끌었다.

브리핑 후에도 표창원은 “사체를 봤을 경동맥을 한 번에 찔러 죽였다. 장동민 같이 분노에 찬 사람이 우발적으로 행할 행동은 아니다”고 말했다. 표창원은 “의문은 남아있다. 살해도구는 무엇이고 PD가 왜 저항하지 못했는지, 하니가 진짜 마지막으로 만난 사람인지”라며 추리를 해나갔다.

한편 ‘크라임씬2’는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