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타히티, 쿨하고 핫하게 도약을 꿈꾸다(종합)

0
201605231408401459.jpg원본이미지 보기

걸그룹 타히티가 23일 오전 서울 마포구 하나투어브이홀에서 열린 새 싱글앨범 ‘알쏭달쏭’ 쇼케이스에서 사랑스러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News1star/ 권현진 기자

201605231408402640.jpg원본이미지 보기

걸그룹 타히티가 23일 오전 서울 마포구 하나투어브이홀에서 열린 새 싱글앨범 ‘알쏭달쏭’ 쇼케이스에서 신곡을 선보이고 있다. © News1star/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스타) 명희숙 기자 = 걸그룹 타히티가 신곡 ‘알쏭달쏭’으로 돌아왔다. 여름 가요대전에 당당하게 출사표를 던진 이들이 이번 여름을 뜨겁게 달군다.

타히티는 23일 오전 11시 서울 마포구 홍대 브이홀에서 열린 5번째 싱글 앨범 ‘알쏭달쏭’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타히티는 이날 쇼케이스에서 신곡 ‘알쏭달쏭’ 무대 및 뮤직비디오를 공개했다. ‘알쏭달쏭’은 알 수 없는 남자의 마음을 알고 싶어 하는 여자의 심리를 표현한 곡으로 애가 타는 여자의 마음을 표현했다. 복고적인 느낌과 세련된 클럽 사운드를 크로스 오버한 곡으로 쉬운 멜로디와 가사 그리고 중독성 있는 후렴구가 인상적이다.

멤버들은 컬러감을 살린 의상을 입고 상큼하면서도 애교 넘치는 댄스 퍼포먼스를 펼쳤다. 또한 발랄하면서도 섹시한 느낌이 가미된 댄스를 연이어 선보이며 눈길을 끌었다.

타히니는 "이번 앨범 타히티 멤버 전원이 참여했다. 재킷 사진을 직접 고르고 의상도 멤버들끼리 전부 상의를 했다. 극 좀 더 특별하지 않을까 싶다"며 이번 앨범에 멤버들의 참여도를 소개했다.

또한 5년차 걸그룹으로서 "5년차지만 정상에 오른 것도 아니고 인지도가 높은 것도 아니다. 그런거에 기죽지 않고 대중 앞에 끊임없이 나와서 노래하고 즐거움을 주는 그룹이 되고 싶다. 그걸로도 행복하다"고 포부를 밝혔다.

타히티는 해외에서도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이날 역시 중국 사이트를 통해 추후 방송될 예정이다. 멤버들은 ""해외활동을 여러곳에서 하고 있다. 중국에서 많이 알아봐주신다"며 "해외서 반응이 좋고 놀랍다. 좋은 기회가 많이 생기면 더 많이 가보고 활동하고 싶다"고 향후 계획에 대해 말했다.

타히티는 5년차를 맞이해 새로운 도약을 꿈꿨다. 섹시와 강렬한 군무를 버리고 러블리하면서 상큼한 매력을 더해 걸그룹으로서 입지를 다지겠다고 밝혔다. 이들은 "이번 앨범은 꼭 순위권 차트 10위 안에 들었으면 좋겠다. 차트에서 1위를 하고 싶다"고 소망하며 한층 더 높이 도약할 것을 희망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