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재범, 美 시애틀 아티스트와 협업 “꾸준히 진행할 계획”

0
201605251510538557.jpg원본이미지 보기

박재범이 라즈 시몬과 협업을 펼쳤다. © News1star / AOMG

(서울=뉴스1스타) 김나희 기자 = 가수 박재범이 미국 시애틀 아티스트 라즈 시몬(Raz Simone)과의 협업을 선보였다.

박재범 소속사 AOMG은 25일 "라즈 시몬과 박재범이 함께 작업한 트랙 ‘어프레이드 오브 미(Afraid Of Me)’가 지난 24일 미국 유명 힙합 전문 매거진 XXL을 통해 공개됐다"고 밝혔다.

라즈 시몬은 미국 시애틀 현지에서 활동하고 있는 힙합 아티스트로 다양한 장르를 넘나들며 그 조합으로 자신만의 색다른 스타일을 보여주고 있는 아티스트다.

‘어프레이드 오브 미’는 독특한 사운드의 조합을 통해 색다른 분위기를 지닌 곡으로 박재범과 라즈 시몬이 처음 호흡을 맞춘 노래다.

두 사람은 올해 초 레이블 AOMG의 미국 투어 중, 마지막 도시이자 박재범의 출신지이기도 한 시애틀에서 만나 협업을 진행했다.

AOMG 측은 "박재범과 라즈 시몬은 ‘어프레이드 오브 미’에 이어 앞으로도 함께 프로젝트 앨범 등 다양한 작업을 꾸준히 진행 할 계획을 갖고 있다"고 전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