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스페인전에서 한국 여자대표팀 지소연 ‘플레이어 오브 매치’ 수상, 대단하네

0
201506181634340475.jpg

한국 스페인 지소연

여자대표팀 지소연(24·첼시 LFC)이 한국인으로는 처음으로 국제축구연맹(FIFA) 여자월드컵 경기 최우수선수 상을 수상했다.

18일(이하 한국시간) 한국 여자대표팀은 캐나다 오타와 ‘TD 플레이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스페인과의 2015 여자월드컵 E조 3차전에서 스페인을 상대로 2-1로 역전승을 거둬 역대 첫 승 및 16강 진출이라는 쾌거를 이뤘다.

이후 FIFA는 이날 지소연을 조별리그 3차전 한국-스페인 ‘플레이어 오브 매치’로 선정했다고 발표했다.

지소연은 A매치 78경기 39골을 기록 중으로 프로축구선수로는 ‘2014 잉글랜드축구협회(FA) 여자 선수 선정 올해의 선수’와 ‘2014-15 잉글랜드프로축구선수협회(PFA) 여자 선수 선정 올해의 선수’를 석권하여 첼시에 입단하자마자 최고의 한 해를 보냈다.

한국 스페인 지소연 수상 소식에 네티즌들은 “한국 스페인 지소연, 대단하다” “한국 스페인 지소연, 잘됐네요” “한국 스페인 지소연, 축하해요” “한국 스페인 지소연, 자랑스럽네요”등의 다양한 의견을 보이고 있다.

/news@fnnews.com 온라인뉴스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