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타히티 “추울 때 수영장서 MV촬영..힘들었다”

0
201605231132574247.jpg원본이미지 보기

걸그룹 타히티가 23일 오전 서울 마포구 하나투어브이홀에서 열린 새 싱글앨범 ‘알쏭달쏭’ 쇼케이스에서 신곡을 선보이고 있다. © News1star/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스타) 명희숙 기자 = 걸그룹 타히티가 뮤직비디오 촬영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타히티는 23일 오전 11시 서울 마포구 홍대 브이홀에서 열린 5번째 싱글 앨범 ‘알쏭달쏭’ 쇼케이스에서 "여름에 나오는 뮤직비디오라 미리 촬영하다보니까 물이 차가운 곳에서 촬영했다"고 털어놨다.

이어 "저희가 4월에 뮤직비디오를 촬영했다. 또 촬영 당일에 비가 많이 왔다. 수영장서 촬영했는데 비를 맞으면서 해야 했다"고 고생담을 말했다.

‘알쏭달쏭’은 알 수 없는 남자의 마음을 알고 싶어 하는 여자의 심리를 표현한 곡으로 애가 타는 여자의 마음을 표현했다. 복고적인 느낌과 세련된 클럽 사운드를 크로스 오버한 곡으로 쉬운 멜로디와 가사 그리고 중독성 있는 후렴구가 인상적이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