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파니, 쌈디와 만났다..예고된 특급 케미

0
201606071040025333.jpg원본이미지 보기

소녀시대 티파니와 사이먼 도미닉과 콜라보에 나선다. © News1star / SM엔터테인먼트

(서울=뉴스1스타) 명희숙 기자 = 소녀시대 티파니와 래퍼 사이머 도미닉(이하 쌈디)가 SM스테이션 18번째 주자가 됐다.

SM엔터테인먼트는 7일 "티파니와 쌈디와 오는 10일 0시 각종 음악사이트를 통해 두 사람이 함께 부른 ‘하트브레이크 호텔(Heartbreak Hotel)을 공개한다"고 밝혔다.

‘하트브레이크 호텔’은 오랜 연인 사이의 이별을 덤덤하게 표현한 가사가 돋보인다. 남성의 감정을 직설적인 랩으로 대변한 사이먼 도미닉과 여성의 진솔한 마음을 표현한 티파니의 보컬이 대비를 이뤄, 서로의 속마음을 읊조리는 듯한 스토리가 특징이다.

d

또 비욘세, 크리스 브라운, 저스틴 팀버레이크 등 유명 팝스타와 작업한 세계적인 프로듀싱 팀 더 언더독스(The Underdogs)의 곡으로 힙합 레이블 AOMG 소속의 프로듀서 GRAY(그레이)가 편곡에 참여했다.

앞서 지난 7일 유튜브 SMTOWN 채널, 네이버 TV 캐스트 등에는 ‘하트브레이커 호텔’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이 공개돼 화제를 모았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