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동네 예체능’ 김가연, 알고보니 강지섭 친누나?…“동생이 나와서”

0
201606080052017171.jpg

비치발리볼 선수 김가연의 동생이 밝혀졌다.

7일 방송한 KBS 2TV ‘우리동네 예체능’에서는 우리동네 배구단이 훈련을 위해 비치발리볼 여자 국가대표팀과 경기를 치루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선수 김가연이 “’우리동네 예체능’의 수영편을 즐겨봤다”며 애청을 언급했고, 김가연은 "동생이 나와서"라고해 눈길을 모았다.

이윽고 배우 강지섭이 김가영의 친동생임이 알려지자 김가연은 "강지섭의 본명은 김영섭"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강호동은 "원래 강씨가 아니었냐? 강시라서 내가 좋아했는데"라고 아쉬워해 웃음을 안겼다.


/ parksm@fnnews.com 박선민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