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이드 인 차이나’ 김동후 감독 “박기웅, 대한민국에서 제일 바쁜 군인”

0

201506191840062585.jpg

김동후 감독과 배우 한채아가 참석하지 못한 박기웅에 대한 아쉬움을 전했다.

19일 오후 서울 중구 남대문로 롯데시네마 에비뉴엘에서 열린 영화 ‘메이드 인 차이나’(감독 김동후) 언론시사회에는 김동후 감독을 비롯해 배우 한채아, 임화영이 참석했다.

이날 김동후 감독은 참석하지 못한 박기웅에 대해 “며칠 전에 통화를 했었다. 대한민국에서 가장 일을 많이 하는 군인이라 참석을 못한다고 하더라. 감독으로서 좋아할 수 밖에 없는 배우다. 이 자리를 빌어 고맙다고 말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한채아는 “‘각시탈’을 통해 호흡을 맞췄던 적이 있다. 아주 재미 있게 촬영했다. 얼마 전에 통화를 했는데 ‘우리 함께 열심히 만든 작품이니까 애정을 가져달라’고 하더라. 이 말을 꼭 전해드리고 싶었다. 이 자리에 없는 것이 너무 아쉽다”고 덧붙였다.

한편 ‘메이드 인 차이나’는 중국산 장어 속에 감춰진 진실을 파헤치는 중국인 첸(박기웅 분)과 식약처 검사관 미(한채아 분)의 충돌과 욕망을 그린 작품으로 오는 25일 개봉한다.

/fnstar@fnnewsc.com fn스타 홍가화 기자 사진 김현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