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를 사랑한 시간’ 조수원PD “원작 드라마 정서 좋아, 살리고 싶다”

0

201506231606375648.jpg

‘너를 사랑한 시간’을 연출한 조수원PD가 드라마 원작의 정서를 살리고 싶다고 밝혔다.

23일 서울 양천구 목동 SBS에서 진행된 SBS 새 주말드라마 ‘너를 사랑한 시간'(극본 정도윤, 연출 조수원) 제작발표회에는 배우 하지원, 이진욱, 윤균상, 추수현이 참석했다.

이날 제작발표회에서 조수원 PD는 "드라마 준비하면서 특별히 주제를 정하지는 않았다. 이 드라마의 원작이 워낙 정서가 좋아서 이 정서를 그대로 살렸으면 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주요 타켓층을 묻는 질문에는 "많은 사람들이 봐 주셨으면 하니까 따로 타켓을 정하지 않고 싶다"고 답했다.

한편 SBS 새 주말드라마 ‘너를 사랑한 시간’은 17년 동안 친구로 지낸 동갑내기 서른네 살 남녀의 로맨스 성장 이야기다.

/fnstar@fnnews.com fn스타 우선 기자 사진 김현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