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를 기억해’ 서인국, 도경수와 다시 만날까…어릴적 메시지 발견 “널 찾아갈게”

0
201506240726282621.jpg

‘너를 기억해’ 서인국 도경수

‘너를 기억해’ 서인국이 도경수가 남긴 메시지를 발견했다.

23일 밤 방송된 KBS2 새 월화드라마 ‘너를 기억해'(극본 권기영·연출 노상훈) 2회에서 이현(서인국)이 이준영(도경수)이 남긴 메시지를 듣게 됐다.

이현은 어렸을 때 준영이 자신의 아버지를 죽이는 현장을 목격한다. 이후 그는 어렸을 때 기억을 잃고 천재 프로파일러로 자란다. 그는 준영이 남긴 목소리를 조사하며 그에 대한 정보를 얻으려 했다.

이준영과 아버지 이중민(전광렬)이 대화를 나누던 녹음파일을 듣던 중 이준영이 아버지를 죽인 뒤 이현 자신을 보며 "자 네가 원하는 대로 됐어"라고 했던 말을 떠올렸다.

이어 이준영이 직접 남긴 녹음파일에서 "어느 날 내 방에 아버지가"라 말하던 이준영은 갑자기 이현의 이름을 부르며 "현아 기억하니? 네가 어떤 어른이 될지 궁금하다던 말. 궁금하다. 네가 어떤 어른이 될지 보고싶어"라고 말했고 "이것을 들을때쯤 찾아갈게. 아마 네 옆에 이미 있을거야"라고 했다. 그 말을 듣던 이현 역시 섬뜩한 미소를 지으며 더욱 긴장감을 높였다.

‘너를 기억해’는 천재 프로파일러 이현과 경찰대 출신 열혈 엘리트 수사관 차지안이 펼치는 수사 로맨스다.

‘너를 기억해’ 서인국 도경수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너를 기억해’ 서인국 도경수, 소름" "’너를 기억해’ 서인국 도경수, 어떻게 컸을까" "’너를 기억해’ 서인국 도경수, 무섭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