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바이 싱글 마동석, 해외파 스타일리스트 변신..화장품 조언까지

0
201606092031134150.jpg

굿바이 싱글 마동석이 해외파 스타일리스트로 변신한 소감을 전했다.

마동석은 9일 오후 서울 중구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열린 영화 ‘굿바이 싱글’ 언론시사회에 참석했다. 마동석 외에도 ‘굿바이 싱글’ 김태곤 감독, 배우 김혜수 등이 함께했다.

마동석은 이날 ‘굿바이 싱글’ 기자간담회에서 자신의 배역에 대한 이야기를 꺼냈다. 그는 "주변 스타일리스트에게 조언을 받았다. 여배우들을 챙기려면 어떻게 해야 하는지, 어떤 용어를 쓰는지 물어봤다. 화장품 브랜드 중에 뭐가 좋은지도 물어봐서 극중 사용한다. 스타일리스트지만 매니저에 가까운 역할이기도 하다"고 설명했다.

이어 "해외파답게 외국인과 대화하는 신도 있는데, 영화 길이 상 편집이 된 것 같다"고 재치 있게 말했다.

마동석은 ‘굿바이 싱글’에서 주연(김혜수 분)의 뒷수습 전담 스타일리스트이자 평생지기인 평구 역을 맡았다.

한편 ‘굿바이 싱글’은 대한민국 대표 독거스타 주연이 ‘영원한 내 편’을 만들기 위해 대책 없는 임신 스캔들을 펼치는 코미디 영화다. 오는 29일 개봉 예정.

/hanew@fnnews.com 한은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