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드만삭스 “프랑스, 유로2016 우승확률 가장 높아”

0
201606100921147723.jpg원본이미지 보기

골드만삭스의 유로2016 우승예상 보고서 내용

골드만삭스 "프랑스, 유로2016 우승확률 가장 높아"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글로벌 투자은행 골드만삭스가 프랑스를 유로 2016의 우승국으로 예측했다.

골드만삭스가 10일 발표한 ‘2016 유럽선수권대회'(유로 2016) 각국 성적 예측 보고서에 따르면 프랑스의 우승확률은 23.1%로서 참가국 중 가장 높았다.

뒤를 이어 독일(19.9%), 스페인(13.6%), 잉글랜드(10.5%), 포르투갈(8%), 벨기에(5.7%)가 뒤를 이었다.

골드만삭스는 "1958년 이후 열린 4천719번의 국제 경기를 기초로 분석했으며, 여러 가지 변수를 고려해 예상했다"라고 설명했다.

골드만삭스는 지난 10경기에서의 득점과 상대 팀의 실점 등을 바탕으로 각 경기당 10만 번의 시뮬레이션을 진행했다.

그 결과 독일의 우승확률이 가장 높았지만, 개최지 이점 변수 삽입 결과 프랑스의 우승확률이 가장 높게 나타났다.

이 회사는 4강 진출국으로는 독일과 프랑스, 잉글랜드, 스페인을 예측했고, 프랑스와 스페인이 결승에서 만날 확률이 높다고 예상했다.

cycle@yna.co.kr

(끝)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