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병재 지드래곤 “지용아 친구하자” 친구신청에 응답…오늘부터 우정 1일

0
201506260705315142.jpg

유병재 지드래곤

유병재가 지드래곤에게 친구신청을 했다.

유병재는 앞서 SBS ‘한밤의 TV연예’에 출연해 최근 YG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과 관련한 인터뷰가 공개됐다.

이날 리포터 하지영은 "YG에서 제일 친한 사람이 누구냐. 동갑내기 지드래곤과 친구할 수 있겠냐"라며 지드래곤을 언급했다.

이에 유병재는 "본부장님과 제일 친하다"면서 "사회생활 해보니까 나이가 같다고 중요한 것은 아니더라. 친구는 못할 것 같다. 내가 용납이 안 될 것 같다. 일단 (지드래곤을)나보다 형으로 생각하고 있다. 친구가 되면 내가 나에게 화가 날 것 같다"고 솔직하게 고백했다.

그러면서 곧이어 유병재는 지드래곤을 향해 "야, 권지용! 친구하자"라고 호기로운 영상을 남겨 웃음을 자아낸바 있다.

이후 지드래곤은 25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야 유병재 콜이야. 구내식당에서 밥 한끼 같이 하자. 유병재, 새친구"라는 글과 영상으로 응답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유병재 지드래곤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유병재 지드래곤, 둘이 친해져라" "유병재 지드래곤, 동갑이라니" "유병재 지드래곤, 귀엽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