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맨 이승환, 현재 밥차 운영 中 “내게 나눔은 축제 같은 것”

0
201606111733280889.jpg

개그맨 이승환이 나누는 삶의 즐거움에 대해 이야기했다.

이승환은 11일 방송된 KBS1 ‘사랑의 가족’에 게스트로 출연해 자신의 사업실패 경험과 그로 인해 찾아왔던 슬럼프에 대해 고백했다.

이날 이승환은 죽고 싶을 정도로 불행했다며 지난날을 회상했다. 방송에 얼굴을 비추지 않은 동안 그는 사업실패만 6번을 경험했다.

이후 이승환은 현재 밥차를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밥차를 운영해서 얻는 수익을 기부하고 있다”며 “남을 돕는 것은 하나의 축제다. 다양한 나눔 프로그램 콘텐츠를 계속 개발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hanew@fnnews.com 한은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