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둑] 이세돌, 박정환에 백 불계승 ‘설욕’…응씨배 준결승 1승1패

0
201606121744224547.jpg원본이미지 보기

이세돌 9단 (한국기원 제공) © News1


(서울=뉴스1) 김도용 기자 = 이세돌 9단이 박정환 9단을 꺾고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이세돌 9단은 12일 중국 우한의 완다루이화 호텔에서 열린 박정환 9단과의 제8회 응씨배 준결승전 3번기 2국에서 164수 만에 백 불계승을 거뒀다.

이로써 최근 2연패의 부진에서 벗어난 이세돌 9단은 준결승 전적 1승 1패 동률을 이루고 14일 열리는 3국에서 결승 진출 여부를 가리게 됐다. 이세돌 9단은 응씨배에 3번 출전해 단 한번도 결승에 오르지 못했다. 지난 2008년 6회 대회에서 준결승에 오른 것이 최고 성적이다.

지난 1국에서 다소 모험적인 수를 던졌던 이세돌 9단은 2국에서는 조심스럽게 운영했다. 우선 자신의 돌을 두텁게 하면서 순간적으로 번뜩이는 수로 박정환 9단을 괴롭혔다. 박정환 9단은 평소대로 침착하게 대응하면서 자신의 수를 뒀지만 이세돌 9단이 점차 흐름을 잡아 나갔다.

중반부터 박정환 9단은 예상하지 못한 수를 두면서 반전을 노렸다. 이에 이세돌 9단은 맞대응하기보다는 안정적인 수로 대응, 결국 박정환 9단의 항복을 이끌어냈다.

이번 대회부터는 제한시간이 기존 3시간 30분에서 3시간으로 줄었다. 또한 초읽기 대신 주어지는 벌점도 시간 초과 시 총 2번, 20분당 2점씩의 공제로 변경됐다.

‘전만법’이라고 불리는 응씨룰을 적용하는 응씨배는 집이 아닌 점으로 표시하고 덤은 8점(7집 반)이다.

우승상금은 단일대회로는 최고 액수인 40만달러(약 4억6000만원), 준우승상금은 10만달러(약 1억1400만원)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