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EFA 경고 “잉글랜드·러시아 폭력사태 재발시 실격처리”

0
201606130646465232.jpg원본이미지 보기

잉글랜드와 러시아 팬의 폭력사태 장면.[AP=연합뉴스 자료사진]

UEFA 경고 "잉글랜드·러시아 폭력사태 재발시 실격처리"

(서울=연합뉴스) 김태종 기자 = 유럽축구연맹(UEFA)이 지난 12일 잉글랜드와 러시아의 2016 유럽축구선수권대회 맞대결에서 발생한 양 팀 팬들의 폭력사태에 강력히 대응하고 나섰다.

UEFA는 "폭력사태가 계속된다면 바로 추가적인 제재를 가할 것"이라며 "이는 이번 대회 실격도 포함된다"고 밝혔다.

이어 "잉글랜드(FA)와 러시아축구협회(RSF)는 각각의 팬들이 책임 있고 점잖게 행동하도록 자체적으로 호소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지난 12일 프랑스 마르세유의 스타드 벨로드롬에서 열린 두 팀간 조별리그 B조 1차전 경기가 끝난 뒤 관중석에 있던 러시아 팬들이 옆에 있던 잉글랜드 응원단 쪽으로 침입해 폭력사태가 발생했다.

이들은 경기 전부터 사흘 연속으로 무력충돌을 일으켜 경찰이 최루가스와 물대포를 쏴 사태를 진압하기도 했다.

이에 대해 FA는 "우리는 UEFA의 경고를 매우 심각하게 받아들인다"며 "팬들을 진정시키기 위해 모든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taejong75@yna.co.kr

(끝)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