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에콰도르, 아이티 4-0 완파… 8강 확정

0
201606130957044959.jpg원본이미지 보기

에콰도르가 아이티를 완파하고 2016 코파 아메리카 8강 진출을 확정했다. © AFP=News1


(서울=뉴스1) 임성일 기자 = 에콰도르가 아이티를 완파하고 코파 아메리카 8강을 확정했다.

에콰도르는 13일 오전(한국시간) 미국 뉴저지의 이스트 러더포드에 위치한 메트라이프 스타디움서 열린 아이티와의 ‘2016 코파 아메리카 센테나리오’ B조 조별라운드 최종 3차전에서 4-0 대승을 거뒀다. 1골2도움을 올린 에네르 발렌시아가 승리의 주역이었다.

앞선 2경기에서 브라질, 페루와 모두 비기면서 3차전 이전까지는 3위에 그쳤던 에콰도르지만 마지막 상대가 약체 아이티라 여유가 있었다. 이 경기에서 다득점 승리에 성공하면 토너먼트에 진출할 수 있었는데, 예상대로 됐다.

초반부터 적극적으로 경기에 임한 에콰도르는 전반 11분 만에 선제골을 뽑아냈다. 테요의 패스를 받은 발렌시아가 첫 골을 성공시키며 일찌감치 앞서 나갔다. 고삐를 늦추지 않던 에콰도르는 채 10분이 지나지 않은 전반 20분, 발렌시아의 어시스트를 아요미가 추가골로 연결하면서 전반을 2-0으로 마쳤다.

승기를 잡은 에콰도르는 후반 12분 노보아의 감각적인 골로 3-0까지 달아났으며 후반 23분, 에네르 발렌시아의 도움을 받은 안토니오 발렌시아가 쐐기골을 터뜨리면서 결국 4-0으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1승2무로 조별예선을 마무리한 에콰도르는 승점 5점에 골득실 +4가 되면서 D조의 또 다른 경기 브라질과 페루전 결과에 상관없이 8강행을 확정했다.

브라질과 페루는 2차전까지 나란히 1승1무 승점 4점을 획득했다. 한쪽이 승리하면 이긴 팀과 에콰도르가 8강에 나간다. 브라질의 골득실은 +6이고 페루는 +1이라 무승부로 끝나면 브라질과 에콰도르가 토너먼트 진출 자격을 얻는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