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무콘서트’, 십센치X마마무의 진가를 확인하다

0
201606131121084268.jpg원본이미지 보기

십센치와 마마무가 콜라보 콘서트를 성황리에 마쳤다. © News1star / 모바일팝

(서울=뉴스1스타) 김나희 기자 = 십센치와 마마무가 함께한 ‘세이팝 열무콘서트’가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십센치, 마마무는 지난 12일 오후 6시 예스24 라이브 홀에서 ‘세이팝 열무콘서트’를 개최했다.

이날 오프닝은 그룹 일급비밀과 보이스퍼가 열였다. 일급비밀은 화려한 칼군무로 ‘예스 맨(YES MAN)’ 무대를 꾸몄으며 보이스퍼는 데뷔곡 ‘그대 목소리로 말해줘’를 아름다운 하모니로 열창해 콘서트의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

이어 마마무는 ‘넌 is 뭔들’로 열무콘서트의 막을 연 뒤 ‘피아노맨’, ‘러브레인(Love Lane)’, ‘걸크러쉬(Girl Crush)’, ‘Mr. 애매모호’, ‘음오아예’, ‘1cm의 자존심’을 연이어 불러 팬들의 함성을 이끌어냈다.

십센치 또한 ‘죽겠네’, ‘그게 아니고’, ‘애상’, ‘안아줘요’, ‘사랑은 은하수 다방에서’, ‘쓰담쓰담’, ‘아메리카노’, ‘봄이 좋냐’ 등의 히트곡을 연달아 불러 좌중을 압도했으며 ‘파인 땡큐 앤 유(Fine thank you and you)’를 앙코르로 불러 아쉬움을 달랬다.

무엇보다 마마무 휘인과 십센치가 함께 한 제이슨 므라즈(Jason Mraz)의 ‘럭키(Lucky)’ 콜라보 무대는 두 팀의 색깔이 조화롭게 어우러지며 또 하나의 레전드 무대를 탄생시켰는 평을 받을 정도였다.

이처럼 완벽한 무대 퍼포먼스와 유쾌한 입담으로 관객들의 환호와 떼창을 불러일으킨 십센치와 마마무. 이날 ‘세이팝 열무콘서트’를 성황리에 마친 이들이 앞으로 또 어떤 행보를 보일지 기대가 모아진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