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듀엣가요제’ 세븐틴 승관, 19살의 애절한 보이스 “이승환의 ‘어떻게 사랑이 그래요’” 완벽 재해석

0

201606180812001765.jpg

‘듀엣가요제’ 세븐틴 승관이 19살 동갑내기 이지용과 애틋한 무대를 선보였다.

지난 17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듀엣가요제’ 11회에는 가수 바다, 나윤권, 테이, 에디킴, 씨스타 효린, 세븐틴 승관이 출연해 일반인 참가자와 함께 듀엣 무대를 꾸몄다.

이날 세븐틴 승관과 동갑내기 이지용 팀은 네 번째로 무대에 올랐다. 두 사람은 이승환의 ‘어떻게 사랑이 그래요’를 선곡해 애절한 목소리와 잔잔한 화음으로 관객들의 귀를 자극했다. 이에 두 사람은 402점을 받았으나 1위에 오르지는 못했다.

한편 이날 승관은 무대에 앞서 "격려를 못해주고 있다. 미안한데 저도 떨린다”며 첫 무대에 대한 심경을 털어놔 웃음을 안겼다.

/hanew@fnnews.com 한은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