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문으로 들었소’ 유호정, 별거설과 이혼설 털어놓는다…‘힐링캠프 출연’

0
201505042229434838.jpg

풍문으로 들었소 유호정

‘풍문으로 들었소’에서 열연 중인 배우 유호정이 SBS ‘힐링캠프’에 출연한다는 소식이 알려져 화제다.

4일 방송되는 ‘힐링캠프’에서는 MC 이경규, 김제동, 성유리는 각각 유호정에 대한 풍문을 수집하기 위해 ‘풍문으로 들었소’ 촬영장을 방문하는 모습이 전파를 탄다.

MC들은 유준상, 이준, 고아성을 만난 것은 물론, 비밀리에(?) 남편 이재룡과 절친 최지우까지 찾아가 유호정에 대해 뒷조사를 했다.

MC 이경규는 유호정을 둘러싼 진실을 밝히기 위해 남편 이재룡을 찾아가 “20년 동안 잘살고 있는데 이재룡 씨와 유호정 씨 부부에 대한 루머가 끊이지 않았다”며 ‘별거설’과 ‘이혼설’ 등의 이야기를 꺼냈다.

이에 이재룡은 “찌라시(?)에 와이프가 내 돈 보고 결혼했다고 그러더라”라며 솔직하게 털어놓았다.

이어 "(아내를) 회장님으로 모시고 있다"며 “회장님이 나타나면 (지인들이) 전부 다 기립한다”고 말해 유호정에 대한 사랑을 드러냈다.

또 MC 이경규는 “경제권, 통장은 누가 쥐고 있냐?”고 물었고, 이재룡은 "와이프가 가지고 있다. 모든 명의는 다 아내에게 있다"고 당연하다는 듯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고 전해졌다.

한편, 유호정이 출연하는 ‘힐링캠프’는 4일 밤 11시 15분에 방송을 앞두고 있다.

/fn스타
fnstar@fnnews.com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