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니들의 슬램덩크’ 박진영, 제시 개인안무 평가 中 분노 “10분의 1도 발휘하지 못했다”

0

201606250814006179.jpg

‘언니들의 슬램덩크’ 박진영이 제시의 개인 안무 테스트를 진행하던 도중 화를 참지 못했다.

지난 24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언니들의 슬램덩크’에서는 걸그룹 언니쓰의 타이틀곡 ‘셧업’의 개인 안무 테스트가 진행됐다.

이날 박진영은 언니쓰 멤버들의 개인 안무를 평했다. 곡의 애드리브 구간에서 댄스브레이크까지 선보인 라미란이 특히 눈길을 끌었다.

반면 제시는 "아 이정도면 혼나지 않겠지"라며 개인 안무를 연습하던 도중 연습실에 누워버렸다. 이는 평가에서도 고스란히 드러났다.

제시는 박진영 앞에서 눈치를 보며 개인 안무를 선보였고, 이를 본 박진영은 "어쩌려고 그러냐. 틀린 걸 찾는 것보다 맞는 걸 찾는 게 더 쉬울 것 같다"며 아쉬움을 드러냈다.

박진영은 이어 "내가 너 정도의 재능을 가지고 있으면 세계 최고가 될 것 같다. 노래도 랩도 잘하니 최고까지 올라보고 싶은 마음이 있어야 하는데 타고난 것을 10분의 1도 발휘하지 못했다"고 덧붙였다.

/hanew@fnnews.com 한은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