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희열의 스케치북’ 티파니, SM과 JYP 차이 언급 “‘파니야 소울, 소울이 있어야해”

0

201606251110353043.jpg

‘유희열의 스케치북’ 티파니가 SM엔터테인먼트와 JYP엔터테인먼트의 차이를 설명했다.

지난 24일 방송된 KBS2 음악프로그램 ‘유희열의 스케치북’에는 솔로 활동을 마무리한 소녀시대 티파니가 게스트로 출연해 무대를 꾸몄다.

이날 유희열은 티파니에게 "예능을 그렇게 잘 하는줄 몰랐다"며 그가 출연하고 있는 KBS ‘언니들의 슬램덩크’를 언급했다.

이에 티파니는 "예능을 잘 하는것 보다 제시 통역을 잘하는 것 같다고 보는거 아니죠?"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유희열은 또 ‘언니쓰’ 데뷔를 앞두고 맹연습에 돌입한 티파니에게 "SM JYP 뭐가 달라요?"라고 물었다. 이에 티파니는 "SM은 테크닉, 기본을 다 마스터해야 그 다음에 ‘필을 가미해도 된다’"라며 "근데 JYP는 ‘파니야 소울, 소울이 있어야해"라고 설명했다.

티파니는 이어 "색다른 경험이었다. 노래할 때 공기가 많아 진 느낌이 든다"고 덧붙여 웃음을 안겼다.

/hanew@fnnews.com 한은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