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2일’ 차태현, 청춘들에게 용기를 “괴로워하지 말고 살아나가자”

0
201606262053394563.jpg

‘1박2일’ 차태현이 자신의 상황을 예로 들어 청춘들에게 희망을 안겼다.

26일 오후 방송된 KBS 예능프로그램 ‘1박2일’에서는 이화여자대학교에서 강의를 하는 멤버들의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차태현은 저녁식사 복불복을 건 강연 미션에서 학생들의 고민을 들어줬다.

이에 학생의 고민을 들은 차태현은 "여러분도 아시겠지만 제가 영화가 엄청 안 돼서 자존감이 엄청 떨어진 상태다"라고 말했다.

이어 "위로 안 하셔도 된다. 괜찮다. 그냥 살면서 다 이겨나가는 것 같다. 괴로워하지 말고 윤지처럼 살았으면 좋겠다"며 학생들을 다독였다.

/hanew@fnnews.com 한은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