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팜므파탈, 보통 실력자 아니다? 어반자카파 조현아 언급

0
201606271109122868.jpg

‘복면가왕’ 팜므파탈 무대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지난 26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일밤-복면가왕’에서 ‘팜므파탈’은 1라운드 두 번째 무대에 올라 ‘집 나가면 고생 컴백홈’과 손담비의 ‘토요일 밤에’를 열창했다.

투표 결과 팜므파탈이 승리해 2라운드에 진출했다.

이에 유영석은 "노래의 기준점을 또 높였다"며 "테크닉과 필 모두를 갖춘 실력자다. 가왕전까지 보고 싶다, 가왕급 후보"라고 전했고,
조장혁은 "가성과 호흡을 섞어서 하는 창법이 보통 어려운 것이 아니다. 보통 실력자가 아닌 듯 하다"고 전했다.

한편 네티즌들은 ‘팜므파탈’의 정체로 가수 소향과 옥주현, 그룹 어반자카파의 조현아를 지목하고 있다.

/hanew@fnnews.com 한은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