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스터’ 강지환, 조직 배신한 이엘 살리다…“너 많이 좋아했어”

0
201606282304327447.jpg

강지환이 조직을 배신한 이엘을 살려주는 모습이 그려졌다.

28일 방송한 MBC 월화드라마 ‘몬스터’ 28회에서는 강기탄(강지환 분)이 옥채령(이엘)의 목숨을 살려주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강기탄은 옥채령에게 "왜 내가 아니라 보스였지? 변일재의 사주를 받았으면 날 겨눴어야 했어. 그런데 총구는 보스를 향해 있었다"고 분노했다.

이에 옥채령은 "내가 널 어떻게 죽여. 난 너 못 죽여. 차우(고윤)도 그래서 죽인 거야 네가 탄 차 폭파하려고 해서"라고 간절하게 답했다.

이어 강기탄은 옥채령에게 총을 겨누자 "너 많이 좋아했어. 네 손에 죽을 수 있어서 그나마 다행이야"라고 진심을 전했다.

한편 이날 강기탄은 문태광(정웅인)에게 옥채령의 시신을 처리하라고 일러뒀지만 사실 옥채령은 살아 있었고 죽인척 연기를 꾸며냈다.

/
parksm@fnnews.com 박선민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