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박씨 이연복, ‘정력왕’ 제보에 당황… ‘김성주 때문에 생긴 별명?’

0
201606291249494296.jpg

‘호박씨’에 출연한 이연복이 솔직한 입담으로 관심을 모았다.

28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TV조선 ‘솔깃한 연예토크 호박씨'(이하 ‘호박씨’)에 이연복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연복은 오세득의 ‘정력왕’ 제보에 대해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김성주와 허벅지 씨름을 했는데 내가 한 방에 이겼다. 이에 안정환이 ‘늦둥이 보셔도 되겠다’고 말해 시작됐다"고 말했다.

윤영미가 "정력왕이라고 돼있는데, 이런 거는 보통 배우자가 얘기하는 거 아니냐?"라고 묻자, 김구라는 "이거는 일하는 정력을 얘기하는 거지. 오세득이 그런 정력을 얘기하겠냐?"고 발끈해 웃음을 자아냈다.

/hanew@fnnews.com 한은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