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창용 기부, 연봉 3억 원 전액 기부 “사죄와 반성의 뜻 담았다”

0
201606300656574317.jpg

임창용 기부 소식이 전해져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29일 KIA 타이거즈의 투수 임창용(40)이 광주 사회복지 공동모금회에 현금 1억 원을 전달했다.

이어 임창용은 다음 달 12일 광주와 전남지역 초·중·고·대학 29개교에 공과 배트 등 2억 원 상당의 야구용품을 광주와 전남 야구협회를 통해 기부할 예정이다.

앞서 해외 원정도박 혐의로 삼성 라이온즈로부터 방출된 임창용은 KIA와의 계약 당시 연봉 3억 원을 전액을 기부하겠다는 뜻을 밝힌 바 있다.

임창용은 "저의 과오에 대한 사죄와 반성의 뜻을 담아 어려운 이웃들과 야구 꿈나무들에게 연봉 전액을 전달하게 됐다"고 전했다.

/hanew@fnnews.com 한은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