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하나, 남편 이용규 언급 “결혼 후 남편 변했다” 무슨 뜻?

0
201606301326416301.jpg

유하나가 남편 이용규에 대해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30일 방송되는 SBS ‘자기야-백년 손님’에는 유하나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유하나는 "예전에는 속옷을 위, 아래로 맞춰 입고 기분에 따라 망사 속옷도 입었다"라고 전했다.

이어 유하나는 "그런데 결혼 후에는 남편이 내가 벗고 있어도 관심이 없다"며 "위, 아래 다른 색깔을 입거나 이상한 속옷을 입어도 전혀 모른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에 성대현은 "오히려 우리 아내는 예쁜 속옷을 입고 목욕탕을 갔다가 집에 돌아오면 헌 속옷으로 갈아 입는다"라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hanew@fnnews.com 한은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