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아이돌’ 구구단 해빈 “난 구구단의 엄마”

0

   

201607131855386209.jpg

걸그룹 구구단 멤버들이 팀에서 각자 맡은 역할을 설명했다.

13일 오후 방송한 케이블채널 MBC 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서는 구구단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멤버들은 각자 한 명씩 자기소개를 했다. 미미는 본인을 럭키걸이라고 소개했고, 해빈은 자신을 구구단의 엄마라고 말했다.

이에 데프콘은 “나이가 엄마냐?”고 짓꿎은 농담을 던져 보는 이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주간아이돌’은 매주 수요일 오후 6시 방송한다.

/hanew@fnnews.com 한은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