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부로 애틋하게 김우빈, 수지에 “나랑 사귀자” 고백

0
201607140518157293.jpg

‘함부로 애틋하게’에서 김우빈이 수지에 고백하는 모습이 그려져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지난 13일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함부로 애틋하게’에서는 대학생이 되어 다시 만난 신준영(김우빈 분)과 노을(배수지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사법고시 1차에 합격한 상태인 준영은 선거 포스터에 낙서하고 있던 노을에 함께 밥을 먹자고 했다.

신준영은 노을에게 "네가 날 안 꼬셔줘서 그런 것 아니냐. 내가 검사되면 다 너 책임이다"라며 "네 범죄 눈감아 줄 테니까 나랑 사귀자"고 고백했다.

이에 노을이 "사귀는 척만 해달라는거냐"고 묻자 준영은 "나 완전 삐쳤다. 콩밥 먹어라"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hanew@fnnews.com 한은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