헌집새집 양세형, 양세찬과 함께 살고 있는 집 공개 “박나래가 무이자로 억대 돈 빌려줬다”

0
201607141308216369.jpg

‘헌집새집’에 출연한 양세형이 양세찬과 함께 살고 있는 집을 공개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최근 진행된 종합편성채널 JTBC 예능프로그램 ‘헌집줄게 새집다오’ 녹화에는 양세형이 출연해 동생 양세찬과 함께 살고 있는 집을 공개했다.

이날 방송에서 양세형은 "얼마 전 살던 집의 계약기간이 끝났다. 급하게 내 형편에 맞는 집을 구해봤는데 찾을 수 없어 그나마 남아있는 이 집으로 이사를 왔다"고 전했다.

이어 양세형은 "이사할 때 전세금이 모자라 박나래가 무이자로 선뜻 억대의 돈을 빌려줬다"며 "박나래가 이 집의 방 하나는 자기 것이라고 얘기한다"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양세형은 "나도 내가 가진 돈 중 반 이상은 박나래에게 줄 수 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hanew@fnnews.com 한은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