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유리, 헤어진 남자친구 “구두, 가방, 컴퓨터 사준 것 후회돼”

0
201607171517221739.jpg

서유리가 타로마스터의 점괘에 입을 다물지 못했다.

지난 16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서는 탁재훈, 이은결 등이 출연해 자신만의 콘텐츠로 개인 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탁재훈은 타로 마스터와 함께 상담 방송을 진행했다. 특히 탁재훈의 금전운 상담과 서유리의 연애운 상담이 착착 맞아떨어져 놀라움을 안겼다.

타로마스터는 "서유리 씨가 최근 헤어졌다. 연하였다"고 말해 서유리를 당황케 했다. 이어 서유리가 순교자카드를 뽑자 "연애할 때 한 눈 팔지 않는 스타일이다"고 덧붙였다.

이를 들은 서유리는 "구두와 가방. 그리고 컴퓨터를 선물로 준 것이 후회된다"고 털어놔 웃음을 안겼다.

/hanew@fnnews.com 한은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