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걸 현승희, 오랜 연습생 기간 원동력은 ‘가족’

0
201607200906110307.jpg

오마이걸 현승희가 항상 힘이 돼 준 가족을 떠올리며 눈물을 흘렸다.

지난 19일 오후 첫 방송한 종합편성채널 JTBC ‘걸스피릿’에서는 A, B조 편성을 위한 사전 공연이 진행됐다.

이날 사전 공연에서 오마이걸 현승희는 1위를 차지했다. 그는 "가수 데뷔까지 9년이 걸렸다. 소속사 오디션에서 탈락하는 순간 듣는 이야기가 있었다. ‘우리 팀과 색깔이 안 맞는 것 같다’ 등의 이야기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때까지 버틸 수 있는 힘은 가족이었다"고 말하며 눈물을 흘렸다.

한편 ‘걸스피릿’에는 스피카 보형, 피에스타 혜미, 레이디스코드 소정, 베스티 유지, 라붐 소연, 러블리즈 케이, 소나무 민재, CLC 승희, 오마이걸 승희, 에이프릴 진솔, 우주소녀 다원, 플레디스걸즈 성연 등 메인보컬 12인이 출연한다.

/hanew@fnnews.com 한은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