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락카 두통썼네, 엄마도 몰라? “자랑하고 싶어 입 근질거린다”

0
201505051012384543.jpg

황금락카 두통썼네

‘황금락카 두통썼네’의 정체가 밝혀지지 않아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극에 달했다.

지난 3일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에서는 ‘황금락카 두통썼네’의 정체를 밝히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출연진들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황금락카두통썼네는 “집에서는 정체를 아냐”는 MC 김구라의 질문에 “엄마도 모르기 때문에 입이 간질거리고 있다”며 말문을 텄다.

이어 “정말이지 이 가면이 사람을 괴롭게 한다. 입이 조금 가벼운 편이라 정말 얘기하고 싶은데 참고 있다”고 말해 출연진들을 폭소케 했다.

무엇보다 이를 듣고 있던 MC 김성주는 “결정적인 힌트가 나왔다. 2대 복면가왕 황금락카두통썼네 정체는 입이 좀 가볍다”고 너스레를 떨어 시청자들의 애간장을 녹였다.

한편 지난 26일 방송된 ‘복면가왕’에서는 황금락카두통썼네가 1대 가왕의 자격으로 무대에 올랐다. 황금락카두통썼네는 ‘혼자라고 생각말기’를 부르며 결승에 오른 가수 나비(정확하게 반갈렸네)를 누르고 2대 가왕을 차지한 바 있다.

/fn스타
fnstar@fnenws.com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