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테랑’ 유아인 “이번 액션, 전작과 달리 ‘부티’난다”

0

201507011132481593.jpg

배우 유아인 극 중 액션신에 대해 언급했다. 1일 오전 서울시 강남구 CGV 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베테랑’(감독 류승완) 제작보고회에 류승완 감독을 비롯해 배우 황정민, 유아인, 유해진, 오달수, 장윤주, 오대환, 김시후 등이 참석했다.

이날 유아인은 극 중 액션신에 대해 “아무래도 부티가 난다. 전작에서는 거칠고 ‘막싸움’이었다면 이번에는 스타일리시해졌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현장에서 그는 “실제로 돈을 많이 들여서 배웠다“라고 말해 현장을 폭소케 했다.

이에 장윤주는 “유아인씨의 그라운드 액션이 있는데 정말 스타일리시하다. 새로운 장르의 액션이다”라고 덧붙였다.

유아인은 극 중 언제나 든든한 백업, 치밀한 플랜을 가진 안하무인 재벌 3세 조태오 역을 맡았다.

한편 ‘베테랑’은 안하무인 유아독존 재벌3세(유아인 분)를 쫓는 베테랑 광역수사대의 활약을 그린 범죄오락액션으로 오는 8월 5일 개봉한다.

/fnstar@fnnews.com fn스타 홍가화 기자 사진 김현우 기자

Facebook Comments